한번쯤 들어봤을 '화수분'의 뜻 본문

생활 플러스

한번쯤 들어봤을 '화수분'의 뜻

사용자 Kos-Mos 2018. 12. 1. 20:52

어느날 책을 읽다가 <화수분>이라는 단어를 보게 되었습니다. 물론 처음본 것은 아니었죠. 예전에 학교다닐 때 교과서에서 보고 정말 오랜만에 다시 들어본 단어였어요. 대부분 화수분이란 단어의 뜻을 알고 계시겠지만 혹시 정확히 모르는 분들을 위해 한번 설명 드려 볼께요.


화수분은 '그 안에 온갖 물건을 넣어 두면 새끼를 쳐서 끝이 없이 나온다는 전설적인 보물 단지' 아무리 써도 줄지 않음을 이르는 말을 뜻하는 말입니다


화수분


화수분이란 말은 하수분(河水盆)이 어원이라 합니다. 옛날 진시황 시절 황허에 거대한 물을 담은 물동이가 있었는데 어찌나 크던지 물이 줄지 않았다고 해요. 이걸 요즘에 써도써도 줄지 않는 단지라고 재정의하는 것 같습니다. 


돈이 화수분처럼 계속 생겨난다.

그의 머리는 지식의 화수분이다.

등의 문장으로 활용될 수 있을 것 같네요.



화수분이란 소설도 있었죠. 주인공의 이름이 화수분이지만 생활은 궁핍한 것이 대비를 이루었던 소설이었던 것 같네요.


진짜 제 지갑이 돈이 계속 줄지 않는 화수분 같았으면 하는 생각을 해봅니다.

여러분이 원하는 화수분은 어떤 것들이 있나요?


Comments 0
댓글쓰기 폼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