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어트의 중요성을 보여주는 셉럽들 다이어트 전후 모습 본문

스타 플러스

다이어트의 중요성을 보여주는 셉럽들 다이어트 전후 모습

사용자 Kos-Mos 2019. 10. 6. 08:44

최고의 성형은 다이어트이다 라는 말이 있듯이 사람의 외모는 좀 더 날씬할 때 더 아름답다고 느껴지는 것 같습니다. 현재 상태가 적당하다고 생각된다면 좀 더 살이 빠졌을 때 어떻게 보일지 생각해보면 다이어트를 결심하지 않을 수 없게 될 것입니다.

특히, 아래 소개해드리는 여러 유명인들의 다이어트 전후 사진을 보면 더욱 다이어트의 중요성에 대해 인식하게 되지 않을까 생각해 봅니다.

1. 아델(Adele)

2008년 이후로 조금씩 살을 빼오던 아델은 현재까지 얼마나 체중감량을 했는지 밝히고 있진 않지만 과거 사진과 비교해봤을 때 확연한 차이를 확인해 줍니다. 다만, 아델은 식단에서 설탕을 거의 먹지 않으려 노력한다고 하네요.

2. 준 섀넌(June Shannon)

리얼리티쇼에 출연했던 준 섀넌은 엄청난 몸무게 때문에 비만수술도 받긴 했습니다. 그 외에도 식이요법 및 운동등을 통해 상당히 많은 체중을 감량했습니다.

3. 레벨 윌슨(Rebel Wilson)

영화 어쩌다 로맨스의 주연인 레벨 윌슨은 2016년부터 다이어트를 시작했다고 합니다. 레벨 윌슨의 다이어트 방법은 운동이라고 전했습니다.

4. 켈리 오스본(Kelly Osbourne)

영화배우이자 가수인 켈리오스본은 2008년부터 꾸준히 살을 빼오고 있습니다. 과거에 비해 현재 30kg 이상을 감량했다고 합니다. 그녀 역시 식단 조절 및 운동이 다이어트의 비결이라 말하고 있습니다.

5. 조딘 스팍스(Jordin Sparks)

아메리칸 아이돌 출연자이자 가수인 조딘 스팍스는 2012년에 약 23kg 이상 몸무게 감량에 성공했습니다. 조딘 스팍스는 건강을 위해 꾸준히 살을 빼는 것에 관심을 가지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6. 자흐 갈리피아나키스(Zach Galifianakis)

코메디언이자 영화배우인 자흐 갈리피아나키스는 최근 몸무게를 많이 뺀 케이스입니다. 전혀 다른 사람으로 보이기도 하는데요. 그가 살을 뺄 수 있었던 가장 중요한 요인은 금주였다고 합니다.

7. 클로에 카다시안(Khloe Kardashian)

클로에 카다시안은 평소에도 다른 자매들에 비해 몸이 뚱뚱하다는 것이 불만이었는데 전남편과의 결별 후 복수를 위해 다이어트를 시작했습니다. 약 20kg을 감량하면서 새사람으로 거듭나고 있습니다.

8. 존 굿맨(John Goodman)

영화배우인 존 굿맨은 자신의 몸무게가 너무 나간다는 것을 깨닫고 2015년부터 다이어트를 시작하여 현재 약 50kg 가까이 감량에 성공했습니다. 존 굿맨도 식단조절을 통한 다이어트 방법을 썼습니다.

9. 제니퍼 허드슨(Jennifer Hudson)

영화배우이자 가수인 제니퍼 허드슨은 2010년에 비해 거의 35kg을 감량하였습니다. 그녀는 너무 바쁜 나머지 운동할 시간이 없었는데 대신, 엄격하게 다이어트 식단을 준수했다고 합니다.

10. 크리스티나 아길레라(Christina Aguilera)

크리스티나 아길레라는 2013년에 거의 22kg이상을 감량했다고 합니다. 몸무게 감량에 상당한 노력을 한 듯 합니다. 현재도 몸무게 관리를 위해 다양한 훈련요법들을 병행하고 있다고 알려지고 있습니다.

11. 멜리사 맥카시(Melissa Mccarthy)

우리에게 익숙한 코메디 여배우인 멜리사 맥카시도 다이어트를 계속 진행중에 있습니다. 현재까지 거의 35kg 가까이 감량했고 좀 더 살을 빼기 위해 노력중에 있습니다. 건강에 좋다는 생활습관을 꾸준히 유지하는 것이 비법이라고 말하기도 했습니다.

12. 지미 키멜(Jimmy Kimmel)

코메디언인 지미 키멜은 간헐적 단식과 격한 운동으로 칼로리 버닝하는 방법으로 다이어트에 성공한 케이스입니다.

이상으로 12명의 유명인들의 다이어트 전후 모습들을 살펴보았는데요. 이 사진만 봐도 다이어트 욕구가 일어나지 않나요? 혹시 변화가 필요하다고 느끼는 분들은 이 사람들의 변화 사진을 보고 지금 당장 다이어트를 시작해 봅시다.

Comments 0
댓글쓰기 폼

최근에 달린 댓글